ㆍ탄생과정 ㆍ유사석 감별
 ㆍ인공처리 ㆍ구매요령과 관리
 
 
Click▷ ① 어원(유래) / ② 생성(탄생) / ③ 광산(산지) / ④ 채광(채굴) / ⑤ 가공(연마)
 
(1)원석의 설계(디자인)
 
다이아몬드의 가장 일반적 형태인 8면체, 12면체와 그 비슷한 모양의
원석은 한 개의 원석에서 두개가 다이아몬드를 얻을 수 있으므로, 어
디를 자를 것이지가 중요한 결정이 된다. 이것은 원석을 보면서, 숨
어있는 가장 아름다운 연마된 후의 다이아몬드의 모습을 찾아내고,
어떻게 원석을 자를 것인지를 결정하는 것을 말한다.
 
원석이 분할될 때 또는 연마 작업 단계에서는 원석 내의 내포물의 수
와 위치를 고려하여 이것들이 제거 되도록 한다. 그러기 위해 원석에
 창(Window: 돌을 들여다 볼 수 있고 인클루젼의 위치를 알 수 있는
 조그만 면)을 만들어 보게 되는데, 흠의 정확한 위치를 파악하는데 도움이 된다.
 원석에 대한 계획이 결정되면, 쏘잉이나 클리빙의 작업 할 위치 또는 테이블 위치를 면 위에 인
 디언 잉크로 표시를 한다. 작은 원석만이 표시하지 않고 바로 연마된다.
 
쏘잉(Sawing)
 
다이아몬드를 절단하는 과정을 쏘잉이라 한다. 쏘잉은 모양이 좋은
원석의 면을 다듬기에 적당한 방법으로 자르는데 기본적인 방법이
다.
팔면체 결정을 두 부분으로 나눌 때 팔면체 결정을 두 개로 나눌 때
주로 이용된다.
육면체 면에 평행 방향 (모양이 좋고 대칭을 이룬 원석을 잘라서 표
준적인 라운드 브릴리언트로연마하는데 가장 적합) , 12면체 결정면
에 평행방향으로 쏘잉하게 된다.
 
클리빙(Cleaving:벽개 작업)
 
클리빙은 다이아몬드 벽개(Cleavage)를 따라 분리시키는 것으로,
가장 오래된 다이아몬드 연마기술 중 하나이다. 오늘날엔 쏘잉을 할
수 없을 때만 사용된다.
다이아몬드 내부에 원래부터 존재하는 벽개방향을 따라 강하고 짧은
타격을 주어서 다이아몬드를 쪼갤 수 있다.
 
창(Window)을 만들 때나 결함 부분을 제거할 때, 또는 큰 원석을 작
은 조각으로 분리할 때 이용된다. 결정면에 삼각형 모양의 트리곤
 (Trigon)이 존재함에 따라 그 결정이 8면체 결정면임을 알 수 있다. 팔면체 결정면과 평행하게
 벽개가 발달하므로, 8면체 면에 평행방향이 클리빙 방향이 된다. 클리빙을 하면 팔면체 결정면
 을 쉽게 얻을 수 있으며, 중량의 손실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클리빙과 쏘잉의 두가지 방법을 함께 사용하는 경우
 크기가 크고 일그러졌거나, 내포물이 많이 있는 원석을 연마사가 면을 다듬기에 적당한 형태로
 들만기 위해 사용.
 
(2)부루팅(Bruting)
 
쏘잉해서 만든 원석의 외곽 부분을 둥글게 처리하는과정으로, 브릴
리언트 면을 깍기 위한 준비 작업으로부루팅, 거들링, 혹은 라운딩업
이라고도 한다.
부루팅은 브릴리언트와 다른 믹스드 컷트에만 이용된다. 에메랄드
컷트나 다른 스텝 컷트는 쏘잉이나 폴리싱(연마작업)으로 거들을 다
듬는다.
이 방법은 다이아몬드 두 개가 서로 문지르는 것을 의미하는데, 요즘
에는 두 개중 하나의 다이아몬드를 선반대에서 돌려짐으로서 모서리
 와 가장자리를 마모시켜 갈아냄으로서 거들 윤곽을 원형의 형태를 만들게된다.
  부루팅 작업시 거들에 내추럴과 약간의 비어딩이 생기게 된다.
 
(3)폴리싱(Polishing)
 
다이아몬드 연마과정에서 면을 만드는 패싯팅과 폴리싱 작업이 동시
에 이루어진다.
다이아몬드는 스케이프라 불리는 크고, 평행한 무쇠로 된 원판 위에
서 폴리싱 된다.
스케이프에 다이아몬드 가루와 올리브 기름이 혼합된 것을 바르는데
, 표면에 작은 흠들은 혼합물이 원심력으로 떨어져나가는 것을 방지
한다. 연마하려는 다이아몬드를 전통적인 돕이나 기계적인 돕에 고
정시킨다.
 돕에 고정된 돌은 탱이라 불리는 기계에 부착되어서 스케이프 위에서 연마된다.
 브루팅이 끝난 다이아몬드는 블록킹이 이루어지는데 이는 연마가 끝난 다이아몬드의 아름다움
 을크게 좌우하게 된다.
 면에 있어서, 큰 면들은 블록킹 되고 작은 면들은 피니싱 되는 여러 단계를 거치면서 스케이프
 위에서 폴리싱 된다.
 다이아몬드의 면삭 작업인 블록킹(Blocking)은 2단계의 작업 과정이 있다.
 이 작업에서 패싯을 가공처리 하는 사람을 각각 크로스 커터(Cross Cutter)와 브릴리언티어
 (Brillianteer)로 구분한다.
 크로스 커터는 18면을 연마하는 사람으로 크라운의 테이블, 4개의 모서리 패싯, 4개의 메인 패
 싯, 퍼빌리언의 모서리 패싯 4개, 퍼빌리언 메인 4개, 그리고 큘릿을 만들고 광택까지 낸다.
 브릴리언티어는 크라운에 24면, 퍼빌리언에 16면을 추가한다.
 연마사들은 블록킹하면서 생긴 작은 불균형을 수정하기도 하며, 표면 가까이에 있는 작은 인클
 루젼과 블레미쉬를 제거할 수도 있다. 이 과정에서 엑스트라 패싯이 생기게 된다.
 패싯팅의 과정이 끝난 다이아몬드는 검사과정을 거친 후 세척을 하게 되면 완성된 보석이 되는
 것이다.